2018 International Photography Awards

*IPA 2018_International Photography Awards _New York  

* Professional Book - Documentary / Winner  

1st place  

_name: Aake Ericson  

_book : Non Grata  

_Sweden  


2nd place  

_name: chi-kwon Choi(Ck Choi) 최치권  

_book: Hello Democracy 민주주의, 안녕하십니까?  

_Korea, Republic of (대한민국)  

_https://www.photoawards.com/winner/zoom.php?eid=8-156414-18


3rd place  

_name: Tria Giovan  

_book: The Cuba Archive  

_United States 


Congratulations to all IPA 2018 Winners!



부산국제사진제 / Busan International Photo Festival

최치권 CHOI chikwon The Origin. vol.01 

태초太初에 만물은 불안하다. 판단이 필요한 순간, 두려움은 인간을 불안하게 한다. 그 불편함이 전하는 존재의 과정은 하나하나 사건의 표시表示이자 기원起原의 상징이 된다. 

인간이 삶에 대해 두려움을 느끼는 이유는 그만큼 삶을 사랑하기 때문이다. 그런 두려움이 없으면 삶은 오히려 삭막한 전쟁터로 변한다. 그래서 삶에 대한 두려움을 떨쳐버리기 위해 우리는 행동해야만 한다. 침묵은 죽음과 다름없기 때문이다. 

나는 카메라와 사진의 방식으로, 즉 예술 작품을 통해 분노를 표출 한다. 사진이 보여주는 사실은 원인의 원인이 되고 그로부터 모든 커뮤니케이션을 기대한다. 거리의 사람들과 이미지들을 찍고 그 이미지에 현대 사회의 병리적 풍경과 심리적인 불안정을 상상하여 이미지를 왜곡시킨다. 그리고 그런 모습을 자기반성과 더불어 우리 사회를 비판적으로 바라보는 기원의 단서로 활용한다. 

All things are insecure in the beginning. At the moment of requiring judgment, a fear makes a human being uneasy. The process of existence that the inconvenience delivers is the token of a case one by one and becomes the symbol of origin. 

A reason that a human being feels a fear of life is because of loving life that much. If there is no such dread, life rather changes into dreary battlefield. Thus, we need to act in order to throw off a fear of life. That is because silence is no better than death. 

I express anger with a method of camera and photo, namely, through a work of art. A fact that a photo shows becomes the cause of the cause. And it leads to expecting all communications. Images are taken with people on the street. The image is distorted by which the image is imagined pathological view and psychological instability. And such image is utilized as a clue of the origin, which looks critically at our society, along with self-reflection.  


기간 : 2018. 08. 11.(토) ~ 09. 02.(일)

장소 : 부산문화회관, 부산디자인센터 

전시장 오시는 길   

Using Format